작성일 : 19-05-20 13:18
호주 뉴사우스웨일스주(NSW)의 2056 교통망 계획 (제139호)
조회 : 188  
Cap 2019-05-20 10-31-30-603.png



미래교통전략 수립 

시드니와 오스트레일리아 남동부 주인 뉴사우스웨일스주(NSW)의 미래교통전략 2056(Future Transport Strategy 2056)에서는 향후 40년의 교통전략을 수립하였다. 주요한 내용은 뉴사우스웨일스주(NSW)와 시드니(Greater Sydney) 지역의 장래 인프라와 교통서비스 계획을 포함하고 있다. 미래교통전략 2056에는 교통서비스 제공, 정책수립, 투자 등에 관한 내용을 포함하고 있으며, 혁신적인 교통망과 빠르게 변화하는 기술 등에 대응하는 계획안을 수립하였다.  


Hub and Spoke 

장래 교통망 계획에서는 시드니에 집중되는 형태보다는 지역간 연결을 중요시하는 ‘hub and spoke’의 네트워크를 중요하게 제시하였다. 현재의 교통망이 시드니와 다른 지역간의 연결에 중점을 둔 반면, 장래에는 시드니 외의 지역간 연결을 중요하게 고려하였다. 


Cap 2019-05-20 10-32-10-982.jpg


이에 따라 2056년 Hub and Spoke 형태의 네트워크 연결망은 전체적인 개념하에 지역 교통망 특성을 적용하여 반영하였다. 동일한 기본적인 원리를 적용하여 지역특성에 적합하게 계획된다. 기본적 원리는 연결성(connectivity), 유연성(flexibility), 효율성(efficiency), 접근성과 형평성(access and equity), 적절성(legibility and timeliness), 정확한 정보의 제공(provision of accurate information)과 안전성(safety)이다. 


Cap 2019-05-20 10-32-19-436.jpg


뉴사우스웨일스주(NSW) 정부는 ‘Hub and Spoke’ 개념을 지지할 수 있는 안전하고 생산적인 네트워크를 구축하기 위한 장기적 목표를 수립하고, 신규건설, 개량 등 투자를 위한 장기적 계획도 수립한다. 장래 교통망 전략수립 과정은 위에 제시된 기본적인 원칙하에 도로계획안, 통합적인 연결(corridor)계획, 지역개발계획, 신호운영계획 등 중앙정부와 지자체간의 협동으로 이루어진다. 


Greater Sydney 지역의 장래 교통망

세 개의 대도시로 이루어진 Greater Sydney 지역의 장래 교통망 계획은 교통수단을 이용하여 30분 안에 사람들이 필요로 하는 지역까지 접근이 가능하도록 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통합적인 교통망은 사람과 물자의 이동을 도와주고, 인프라 투자, 서비스 계획, 토지이용 계획 등과 같은 내용을 포함한다. 도로와 철도망 계획은 뉴사우스웨일스주(NSW) 지역으로의 연결을 중요하게 다루고 있다. 

지역간 연결 계획과 함께 수단간, 권역간 계획을 세부적으로 수립하여 제시하였다. 세부계획안은 10년 내로 초기에 진행되어야 할 부분을 구분하여 우선순위에 따라 계획 내용을 분류하였다. 


Cap 2019-05-20 10-32-36-526.png


시드니의 전략도로망계획의 경우, 장래 전략도로망은 도로, 대중교통, 자가용, 화물 등을 포함하여 도로에서의 이동을 제시하고, 전략물류망은 주요한 도시 도로망을 사용할 수 있게 하며 항구와 터미널로부터 연결을 포함하고 있다. 


Cap 2019-05-20 10-32-49-545.jpg



미래 이동성

교통망 계획뿐만 아니라 기술발전에 따른 변화를 예측하고 대응하는 전략을 제시하였다. 다양한 기술발전으로 인해 이용자의 이동성은 증가하고, 교통서비스 공급의 범위는 확장하였다. 또한 기술발전 속도를 예측하여 미래 자율주행차 수요에 대응한 준비를 하였다. 2017년에는 NSW 정부에서 자율주행관련 법안이 통과되어 단계별로 진행하고 있다. 


Cap 2019-05-20 10-32-57-160.jpg


NSW에서는 이용자 편의, 안전, 효율화를 위하여 지속적으로 시스템을 자동화하고 있다. 새로운 기술과 장래 개발을 위해 만들어진 물리적, 디지털 자산들과 자율주행차량을 위해 필요한 도로 인프라 등이 그 예시이다. 또한 도로 네트워크 효율성을 위하여 첨단 교통관리시스템을 도입하고, 모든 NSW 고속도로를 ‘Smart Motorways’화 하려고 있다. 

우리나라에서도 장래 도로망 계획을 수립하고, 단계별로 전략을 수립하고 있다. 또한 기술발전에 대비한 준비도 진행하고 있다. 하지만 호주의 장래 2056 교통망 계획처럼 장기간의 일관된 계획과 사전준비 과정은 우리나라의 계획수립 과정에서도 참고할 만한 부분이다.  


배윤경 _ ykbae@krihs.re.kr



 
   
 

개인정보처리방침 | 서비스 이용약관 | 서비스 해지 | 이메일 무단 수집 거부